로고

미군철수와 자주통일을 위한 투쟁일지(97)

자주와 통일을 앞당기는 송탄미공군기지 감시

프레스아리랑 | 기사입력 2023/04/21 [15:21]

미군철수와 자주통일을 위한 투쟁일지(97)

자주와 통일을 앞당기는 송탄미공군기지 감시

프레스아리랑 | 입력 : 2023/04/21 [15:21]

자주와 통일을 앞당기는 송탄미공군기지 감시

                                (2023420일 목요일)

 

 

 

 

한미공군이 광주 등에서 전쟁연습을 벌이는 가운데, 프랑스 언론인도 같이 기지 주변을 돌아보았다.

 

송탄미공군기지와 평택미군기지에 대한 이야기와 최근의 한미일 전쟁연습 상황과 실태 등에 대하여 이야기를 나누었다. 우리는 마크롱 대통령이 전략적 자율성에 대한 이야기와 프랑스 연금개혁투쟁 전망이 궁금하여 물었다.

 

기자는, 마크롱이 최근 수구적으로 돌아서는 것은 국내 연금개혁반대 시위에 대한 부담을 줄이려는 것이며, 프랑스에서의 시위는 50년 만에 최고라고 평가된다고. 50년만이란, 유럽에서의 “68년 혁명과 비교하는 말이다.

 

나토에서의 프랑스의 입지는 그리 크지 않고 독일과 미국이 주도한다고. , 1945년 독립한 식민지 국가들 중, 자본주의 국가가 된 나라들 중 대만과 남한만이 중국과 북의 사회주의 영향을 차단하기 위해 토지개혁이 되었다고 하자, 서부 유럽도 소련시절에 있었던 복지제도들이 21세기 들어서며 무너지고 있다고 하였다.

 

오늘도 많은 비행기들이 활주로에 대기 중이거나 이착륙을 하였다. 아침부터 ‘KALITTA AIR 칼리타 항공’, ‘ATLAS AIR 아틀라스 항공’ ‘OMNI 항공비행기들이 대기 중이고, 얼마 후 고고도 정찰기 U-2기가 굉음을 내면서 이륙하였다.

 

U-2기는 50년대 후반 개발되어, 1962쿠바사태당시 미국을 겨냥한 미사일이 배치된 쿠바의 소련기지를 촬영하였으며, 소련과 중국에서도 여러 대가 격추된 현대사에 자주 등장하는 정찰기로 최근에도 송탄기지에서 중국 산둥반도까지 정찰하여 세계적인 뉴스거리가 되고 있다.

 

특히, 오늘은 아틀라스 항공기 3대가 동시에 목격되었는데 보통 1대만 보였기에 의외이고, 캘리타 항공기 인근에는 8대의 탑차(or 윙바디 Wing Box Truck 트럭)이 대기중이였다. 최근에 드나드는 화물이 많다는 것이다.

 

오페라 하우스의 레이더 시설들을 돌아보며, 기자에게 2017년 미 해병대용 레이더사건에 대하여 이야기를 하고 장등리의 비 피해 주택가등을 방문하였다. 남한의 미군기지들은 무기한 공짜로미군들이 사용 중이고, 여기에 방위비 분담금과 각종 경제적 혜택들, 범죄를 저질러도 남한 법으로 처벌하기가 여간 어렵지 않다고 하자 놀라기만 하였다.

 

비 피해 지역을 방문 중, 철조망 너머 탄약고 옆 공터에는 엄청난 양의 항공폭탄들이 널려 있었다. 검색들을 해보니, Joint Direct Attack Munition;JDAM 합동정밀직격탄 즉, MK 항공폭탄 계열(멍텅구리 폭탄이라고, 아무런 장치가 없는 폭탄)정밀 타격 능력을 부여하는 GPS등 업그레이드 장치를 입힌 것이다.

 

과거에는, 폭격기에서 일정 지역에 폭탄들을 마구 쏟아 부어 소위 융단폭격을 하였는데 바람 등으로 명중률이 떨어지고 대공무기의 위험으로, 비행기에서 낙하 후 최대 30KM까지 폭탄이 목표물까지 이동하도록 GPS와 조종장치 등을 입힌 것이다. 폭탄은 44KG에서 429KG까지 4종이다.

 

또 다른 폭탄은, 상대적으로 앞뒤가 뭉퉁한 것인데 확산탄(집속탄 cluster bomb)으로 보인다. 1980년대 이스라엘이 레바논 등에 미국이 이라크와 아프카니스탄전에서 마구 쏟아 부었던, 완두콩깍지 같은 껍데기 안에 작은 폭탄 수백 개가 넓은 지역으로 흩어지며 민간인들까지 학살하는 것이다.

 

100여개나라가 집속탄금지조약에 가입중이나, 북과 남한 등이 아직 가입하지 않았고 2018년 뉴욕타임즈에 의하면, 주한미군은 150만개의 집속탄이 있어 그 안 소형폭탄은 9,000만개가 된다고 보도하였다.

 

 

7.27 평택미군기지 포위 여성띠잇기를 준비하시는 고은광순 선생님도 동행하시며 좋은 말씀을 하였고, 오후에는 평택미군기지를 프랑스기자와 돌아보았다.

 

사진: 평택 평화의 파수꾼 제공                                            © 프레스아리랑



 

                                                                         필경(평택 평화의 파수꾼)

 

  • 도배방지 이미지

필경, 평택 평화의 파수꾼, 미군철수. 평택미군기지 감시활동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