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인 아닌 집사, 미래통합당 김종인의 진실성 결여된 연기

프레스아리랑 | 입력 : 2020/08/20 [09:24]

▲ 광주를 찾은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대위원장  

 

 

“박근혜 밋밋하게 서 있었고, 김종인 과감히 무릎 꿇었다”

 

세계를 보지 못하는 <세계일보>가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대위원장이 19일, 광주 망월동 국립5·18민주묘지 추모탑 앞에 무릎을 꿇고 사죄했다고 보도한 기사의 제목이다. 정부 여당에 대해서는 뭘 해도 깎아내리려 혈안이 되어 있는 자들이 미통당 비대위원장이란 자를 어찌나 띄워주는지, 역겨울 정도이다. 

 

김 위원장은 추모탑 앞에 무릎을 꿇고 “너무 늦게 찾아왔습니다. 벌써 100번 사과하고 반성했어야 마땅한데, 이제야 그 첫걸음을 떼었습니다.”라고 말했다고 한다. ‘5·18 민주영령과 광주시민 앞에 이렇게 용서를 구합니다. 부끄럽고, 부끄럽고, 죄송하고, 또 죄송합니다’라고도 했고 발언도중 감정이 북받친 듯 울먹였으며, 종이를 쥔 손은 떨렸다고 한다. 

 

이만하면 국민 배우로 등극한 김종인 위원장에게 대종상 연기상이라도 줘야할 것 아닌가. 화룡점정의 마무리 연기는 15초가량 무릎을 꿇고 묵념한 뒤 일어서는 순간, 잠시 휘청거려 주위의 부축을 받은 것이다.  

 

박근혜 전 대통령의 경우, 한나라당 대표시절 5·18 묘역을 방문해 “삼가 명복을 빕니다”라고 짧게 적고서 짧게 묘역을 참배하고 나왔다. '공주님'답게 아랫 것들 위로하듯 민주영령의 묘비를 만지는 장면에 광주시민과 5.18 유족들은 더욱 분노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의 경우, 망월동 방문 시, 5.18묘지 상석을 발로 밟고 올라서며 욕을 보였다. 

 

당 이름을 몇 번 바꾸면서도 이들은 일관되게 5.18의 주역들을 ‘이상한 괴물집단’, ‘북한에 의해 선동된 폭도’라 부르며 모욕했다. 지난해에는 김진태 전 의원 등 미통당 소속 정치인들도 5·18에 관해 ‘막말’을 내뱉었다. 

 

이제껏 5.18에 대해 할말 못 할말 다 하며 영령들을 조롱하고 유족들의 아픈 상처에 소금을 뿌렸던 당사자들이 직접 와서 무릎을 꿇고 사죄한 것도 아닌데 무슨 “진정이 느껴지는 사죄”라며 생난리를 치는지 보통 상식을 갖고 있는 사람들로서는 이해하기 어렵다. 

 

김종인은 어차피 내년 4월이면 떠날 자이다. 집주인도 아니고 남의 집을 잠시 지키는 집사가 무릎 잠깐 꿇었다고 마치 미래통합당 전체가 용서라도 빈 것처럼 부풀리기 보도를 하는 것은 정론지가 보여야 할 보도의 태도가 아니다. 

 

무릎 한 번 꿇은 대국민 사기쇼에 “참회의 눈물을 흘린다”며 언론들이 대서특필을 해주는 이유는 간만에 오른 보수당의 지지율을 한번 더 끌어올리기 위한 속임수에 다름아니다. 또한 이는 현재 광화문 집회로 인한 코로나19 재확산으로 국민밉상으로 떠오른 전광훈 목사와의 연결고리를 끊어버리고 미통당으로 향하는 비판을 전환하기 위한 야비한 술책이다. 

 

김종인은 이날 “5월 정신을 훼손하는 일부 사람들의 어긋난 발언과 행동에 저희 당이 엄중한 회초리를 들지 못했다”면서 용서를 구했다. 그는 사죄의 진정성을 그런 싸구려 연기로 구걸할 것이 아니라 미래통합당 내부에 포진해 있는 5.18을 부정하는 자들, 5.18 관련 군 가해자들, 욕지거리를 내뱉었던 전직 국회의원들, 5.18 민주항쟁의 원흉 전두환 전 대통령까지 모조리 제재 또는 처벌하고 난 후 비로소 추모탑 앞에 다시 무릎 꿇고서 용서를 비는것이 정도일 것이다.  

 

이들의 연기에 대해 ‘갱생끝 궤멸시작’이라는 아이디의 네티즌이 댓글로 올린 “그것들은 술수에 능하다”는 시조를 소개한다.

 

그것들은 술수에 능하다. 

 

국정농단 주도해도 들킬때면 은폐술을

부도내도 경제정당 자임하는 교만술을

미필들이 안보정당 떠벌리는 말기술을

반대파는 빨강으로 덧칠하는 염색술을

 

노인네들 숙주삼아 영혼까지 흡입술을

놀고먹고 일안해도 일하는척 기만술을

술처먹고 야동봐도 들킬때면 철갑술을

갖은범죄 저지르다 까발리면 법기술을

고소라도 당할때면 검판새에 사교술을

 

표만되면 온갖분열 유발하는 선동술을

불리하니 거지처럼 표달라고 위장술을

위장술도 모자라서 눈가리고 분신술을

지들살려 망국으로 염원하는 주문술을

 

매국노의 갖은술수 결국에는 헛기술로

 

박승원/본사기자 

 

★박수 짝짝짝 으이구 시워하다~!!! 박수 짝짝짝 20/08/21 [06:48] 수정 삭제
  이 더위를 싹 날리는 멋진 표현 짝짝짝
 
추천하기0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북 바로알기 눈뜨라TV>
북 바로알기 TV - 4) 평양봄철국제상품전람회
메인사진
북 바로알기 TV - 4) 평양봄철국제상품전람회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